• 퀵배너롤링_시크릿핏
  • 퀵배너롤링_골드샤인
  • 퀵배너롤링03
  • 퀵배너롤링01
공유하기

양말 벗기가 두려운... 무좀

양말 벗기가 두려운... 무좀

 

장시간 신발을 신고 있는 많은 사람들은 말 못 할 고충이 많습니다. 그중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온종일 통풍이 차단된 상태로 발을 내버려두게 되는 것입니다. 이는 무좀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괴로운 고통이며, 그렇지 않은 사람에게는 무좀이 생길 수 있는 지름길입니다. 특히 점점 더워지고 여름이 다가오는 요즘, 평소 다른 사람들에 비해 땀이 많은 분들은 더욱 고민에 휩싸일 수밖에 없습니다. 무좀은 심해질 경우 냄새 등의 이유로 대인공포증까지 이어질 수도 있으며, 완치가 어려우므로 검사와 초기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무좀이란 손, 발가락에 나타나는 곰팡이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사상균증 중 하나입니다. 발생부위에 따라 그 명칭에도 조금씩 차이가 있으며, 가장 흔한 것이 족부백선, 즉 발 무좀입니다. 발가락 사이의 피부가 희게 짓무르고 균열이 생기며 심하게는 양측의 발가락과 발바닥까지 번져 물집이나 각질이 두터워집니다.

 

특정 계절에 국한되어 나타나진 않으나, 이러한 진균은 여름 날씨와 같은 고온다습한 환경을 좋아합니다. 그래서 곰팡이가 활동하기 좋은 환경이 되면 빠르게 확산됩니다. 따라서 장시간 신발을 신고 근무하는 사람의 경우 무좀에 걸릴 확률이 그만큼 높으며, 당뇨병이나 만성 진환이 있는 경우 걸어 다니면서 발의 피부에 손상이 생긴 틈을 통해 감염될 위험도 있습니다.

 

또한 무좀은 발뿐만 아니라 손과 손발톱에서도 나타납니다. 손발톱 아래에 피부사상균이 침범하여 염증이 발생하면 표피가 흰색이나 노란색으로 혼탁해지고 광택을 잃으며, 각질이 두꺼워져 심한 경우 부스러져 정상적인 손발톱의 형태를 잃게 됩니다. , 발가락 사이에 발생되며 피부가 짓무르고 갈라지며 각질이 벗겨지거나, 땀이 많이 나는 경우 불쾌한 냄새와 가려움증이 동반된다면 무좀을 의심해보실 수 있습니다.

 

 

 

 

더고운 피부과에서는 진단 후 곰팡이 감염증 치료를 위한 적합한 시술을 진행하며, 호전여부에 따라 약물, 연고 등 맞춤 처방으로 증상을 감소시킵니다. 또한 치료 후에도 평소 발을 깨끗하게 유지하고 발을 젖은 상태로 방치하지 않는 습관을 가지도록 해야 합니다. 양말은 땀을 잘 흡수하는 면양말을 하루 두세 번 번갈아 신는 것이 좋으며, 자가 진단 후 검증되지 않은 민간요법으로 치료를 시도 할 경우 2차 세균감염이나 화상 등으로 이어 질 수 있으니 증상이 나타났다면 빠른 시일 내 피부과에 내원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더고운 피부과

피부과전문의 정세원 원장

 

 



 

등록일
2020-05-20 09:47
조회
56